상업화랑 기획전 협력 전시
 
가택연금

강홍구 노충현 박진영 서동욱 안경수 옥정호
윤정미 정성진 정용국 정재호 최선 최현숙

전시 기간: 2022. 11. 05 – 12. 04

초대 일시: 없음


공-원

서울 서대문구 충정로4길 9-3

12 - 6 pm(월요일 휴관)

기획: 상업화랑

주최: 상업화랑

협력: 아트스페이스 공-원, 챔버 1965

지원: 문화체육관광부 한국문화예술 위원회

Home 스윗 Home

  상업화랑은 11월 5일부터 12월 4일 까지 상업화랑 을지로와 용산, 공-원, 챔버 1965, 네 곳에서 참여작가 12명 (강홍구, 노충현, 박진영, 서동욱, 안경수, 옥정호, 윤정미, 정성진, 정용국, 정재호, 최선, 최현숙)의 작품과 주거 문화에 관한 강연으로 <가택연금 - Home sweet home>전시를 진행한다. 2020년, 코로나 팬데믹으로 인해 변화된 일상의 삶은 거주가 곧 격리화 되며 우리에게 집이라는 대상에 대한 근원을 환기시키는 해였다. 2년 반의 격리 기간이 지나고 다시 일상으로 복귀해가고 있는 지금 팬데믹 시대 ‘거주’의 변화들을 돌아보고 집의 본질적 기능과 의미를 되새기며 근본적인 삶의 방식에 대해 고찰하고자 한다.


  전시공간으로 함께하는 충정로의 재개발지구에 위치한 전시공간 아트스페이스 공-원과 삼선교에 위치한 챔버1965, 상업화랑 용산은 한국 근대주거 문화의 형태를 보여주는 1940~1960년대에 건축된 주거공간을 전시장으로 활용하는 특징을 갖고 있다. 한국 근대 주거문화의 형태적 특징을 지닌 공간들을 활용하여 감상자에게 변화되는 주거환경에 대한 공감각적 형식를 제공한다. 을지로에 위치한 상업화랑은 재개발로 진행되는 주변부의 환경을 직접 조망하여 작품으로 기록된 과거의 역사를 대비하는 기회를 제공한다. 한국현대건축사의 기록적 유산인 세운상가 일대를 기록한 작품들을 통해 현재의 주거문화에 대한 고찰과 팬데믹 노마드로 살아가는 우리들의 모습을 돌아본다. 자유로운 이동이 제한된 상황에서 삶의 전부가 되어버린 물리적인 공간인 ‘집’ 을 정의하고 더 나아가 거주 방식의 재발견으로 확장된다.


  이번 기획전 <가택연금 - home sweet home>을 통해 그동안 금전적 물질적 가치에 집중 되었던 집의 역할을 코로나로 인해 주거와 삶의 고유한 기능으로 환원되는 과정과 격리로 인해 제한적 삶의 영역으로 새로이 구축된 집의 역할에 집중 한다. <가택연금 - home sweet home>의 참여작가들은 그 동안 다양한 삶의 방식과 주거의 문제를 고민하는 작품들로 미술이 바라보는 주변부의 현상들을 기록하였다. 여기에 코로나 이후 변화된 환경에 비추어 작가들의 사회적 역할과 태도를 공유하고자 한다. 가택연금이라는 명제 아래 4개의 카테고리(초미세사유, 유목의 진화, 남겨진 시간, 내일의 기억)로 내용을 분류하지만 각 전시장의 형식을 분리하지 않고 내용이 교차되는 방식으로 구성하였다. 비선형적인 전시의 연결구조에는 각각의 테마들이 서로 연결되고 교차되는 구조로 구성되어 전체의 흐름을 통해 전시의 내용을 이해하고 공감할 수 있는 기술적 방식을 차용하였다. 본 전시를 통해 불균형한 부동산 문제와 코로나로 파생된 변화하는 주거문화와 새로운 삶의 양식에 대한 근원적인 인식을 환원하고 미술의 역할을 고민하고자 한다.

 

4. 강홍구, 삼부연폭포, 한지에 수묵, 35 × 27㎝, 2022 
5. 강홍구, 유목遊⽬_숲, 한지에 수묵, 35 × 27㎝, 2022 
6. 서동욱, SH 캔버스에 유채, 162.2 × 130.3㎝, 2020 
7. 정성진, Moving City 2분58초 단채널 비디오, 컬러, 무음, 2021 
8. 박진영, Moving Nuclear - Japan#2, 한지에 수묵, 70 × 68㎝, 2022 

 

1. 정용국, 안개의 속도, 한지에 수묵, 52.5 × 52.5㎝, 2017 
2. 정용국, 안개의 속도, 한지에 수묵, 52.5 × 52.5㎝, 2017 
3. 강홍구, 유목遊⽬_폭포, 한지에 수묵, 100 × 49㎝, 2022 
4. 강홍구, 삼부연폭포, 한지에 수묵, 35 × 27㎝, 2022 

 

18.

옥정호, 비둘기 자세 - 에카 파다 라자카 포타사나, 피그먼트 프린트, 127×152㎝, 2011 
옥정호, 팔꿈치로 서기 자세 - 시르아사나, 피그먼트 프린트, 127×152㎝, 2011 
옥정호, 서서상체 속이기 자게 - 옷타나사나, 피그먼트 프린트, 127×152㎝, 2011 
옥정호, 쟁기 자세 변형 - 할라사나, 피그먼트 프린트, 127×152㎝, 2011 
옥정호, 쉬는자세, 피그먼트 프린트, 127×152㎝, 2011 
옥정호, 머리로 서기 자세 - 사람바 시르아사나, 피그먼트 프린트, 127×152㎝, 2011 

KakaoTalk_20221105_103138654_05.jpg

 

14. 안경수, 아세아, 캔버스에 아크릴, 91.2×72.7㎝, 2018 
15. 정재호, 청운동기념비2, 한지에 먹, 목탄, 아크릴릭, 227×162㎝, 2004 

 

13. 박진영, 자전거, C-Print, 150×120㎝, 2013 

16. 노충현, 시월, 캔버스에 유채, 73×117㎝, 2022 
17. 최선, 코로나 위장, 캔버스에 아크릴, 90.9×72,7㎝, 2021 

 

9. 정성진, 집속의 집, 3D 프린트, 24인치 모니터, 2분 단채널 영상 2022 

10.

윤정미, 수정과 동규와 곰돌이, 여의도동 서울, Light jet Print 35×52.5㎝, 2015 
윤정미, 안나와 나나와 쿠쿠, 이태원동 서울, Light jet Print 35×52.5㎝, 2015 
윤정미, 현서와 스텐과 데이지, 성북동, Light jet Print 35×52.5㎝, 2015 
윤정미, 경과 두부와 콩, 응암동 서울, Light jet Print 35×52.5㎝, 2015 
윤정미, 현주와 카키, 이태원동 서울, Light jet Print 35×52.5㎝, 2015 
윤정미, 웅종과 조로, 경기도 일산, Light jet Print 35×52.5㎝, 2015 

 

11. 노충현, 장마 캔버스에 유채, 61×91㎝, 2020 
12. 서동욱, 전화를 받지 않는 JE, 91×116.8㎝, 캔버스에 유채, 2019